阪急マンズ東京

성진국의 자위용품 「텐가 (TENGA)」 : 한번도 안 쓴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쓴 사람은 없다?! 흐물흐물 녹는게 뭔지 보여줄게!

옛날에 비해 요즘이 아무리 개방적이라고는 해도, 성적인 일, 특히나 성인 용품에 대해서는 공개적으로 사고파는 것이 껄끄럽다. 부끄럽기도 하고, 다른 사람의 시선이 신경 쓰여서 이기도 하다. 성인이 정당한 가격을 지불하고 사는 것이며, 성욕은 수면욕, 식욕과 함께 인간의 3대 기본욕구임에도 불구하고 말이다. 이 방면에 있어서 일본은 우리나라보다 많이 개방적이다. 물론, 2020 도쿄 올림픽을 준비하면서,편의점에서 성인향 잡지를 치워버리는…